151 AMD 제 5대 CEO "리사수" 이력서

퀘이사존 사보텐더
150 11002

2021.09.22 18:37

1969년 11월 7일 , 대만 타이난 출생

미국으로 이민 미국시민권자

1986년 MIT 입학 전공은 전기공학

MIT  웨이퍼 제작관련 분야 전기공학 석사 취득

MIT 웨이퍼 제작관련 분야 전기공학 박사 취득


1994년 TI (Texas Instruments) 입사


1995년 IBM R&D 부서로 이직

(40개 이상의 반도체 관련 논문발표)

이때 발표된 논문은 지금 업계 표준이 

된 기술들이 많다고 함.

2000년 IBM 최고경영자 

기술 자문직책도 겸함

2006년 IBM 반도체 R&D센터 부사장 승진

2007년까지 근무


2007년 프리스케일 CTO 자리로 이적

프리스케일??

(모토로라에서 떨어져나온 반도체 전문기업)

2009년 프리스케일 부사장겸 총 책임자 승진


2012년 AMD에 합류

글로벌 비지니스 매니저 (부사장)으로 바로 취임

이 당시 AMD는 야심차게 내놓은

불도져 마이크로아키텍쳐가 망하는 바람에

회사가 위기에 처한 상태였음

2014년 10월 8일 AMD이사회 추대로

AMD사장 겸 CEO로 취임

지금까지도 계속 역임





☆★ 2012년 AMD 합류하면서 

리사수가 내놓은 해결책☆★


1.라데온 RX 200 GPU 가격 인하


2. AMD에서 개발해서 내놓았으나 실패한

APU (CPU +GPU)를 IBM R&D센터때

일했던 경험으로 개선해서,  


소니의 PS와 마소의 XBOX

사업부에 접촉, 협상후 채택되서

협력적 비지니스 관계가 되는데

그게 대성공을 거둠

(플스4, 엑박원은 불티나게 팔림)



3. 2013년 10월 AMD 실적보고서에 따르면

수익 다각화구조에서 40% 이상의 

매출 실적을

콘솔게임 부문을 차지할 만큼 

7년 동안 이르던

적자에서 흑자전환에 성공



★리사수 연봉★

5,850만달러(약 724억원)

재산은 정확한 정보 X


퀘이사존



★리사수의 명언★


아무리 회사의 사정이 어렵다고 해도,

제품의 품질을 타협해서는 안 되며,

오로지 훌륭한 제품을 만들는데 주력해야 합니다.'''



저는 모바일 기기가 아니라 수천 개,

혹은 수만 개를 넘어선 수억 개 이상의 디바이스 기기 개수에서

쏟아지는 데이터에서 미래를 보았습니다.


아직은 그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이용할 능력이 부족한데,

이는 곧 고성능으로 처리할

컴퓨팅 능력이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결국은, 데이터를 처리할 서버가 필요할 것이고

서버의 핵심은 CPU이기 때문에,

세상에서 가장 강력한 CPU를 개발하는데

회사의 운명을 걸고 투자하였습니다."

퀘이사존


대단한 사람...

망해가던 기업을 되살리고

경쟁사인 기업을 정신 번쩍 차리게 했으며

긴장 타게 만든 그님은...

빛사수..

댓글: 150

추천 제목 닉네임 조회수 날짜
0

자자 늦기 전에 출석 한번 체크하세요~~

퀘이사존 몹의먹이
2 23:54
0

QHD 165에 수천만원 들어갈 모양입니다

퀘이사존 탄수화물
19 23:52
2

3070 Ti도 마인크래프트는 아직 무리군요 3

퀘이사존 흑염룡
26 23:50
2

240hz 모니터는 계륵인것 같습니다. 3

퀘이사존 레빗도
74 23:40
1

120hz 생태계를 꿈꾸는데 구성하기 너무 뻑세군여 ㅠ 2

퀘이사존 모태솔로
46 23:39
0

장터게시판 등록 1

퀘이사존 xsisx
39 23:38
3

이건 환불 해드리는게 맞겠죠? 2

퀘이사존 user_255254161
84 23:36
0

알리에 레노버 p11 8만원떠서 호다닥 들어갔는데

퀘이사존 하논
63 23:34
4

제 자신이 너무 밉네요 2

퀘이사존 -리노-
83 23:33
5

대충 계산해본 애플 생태계 진입 비용 15

퀘이사존 윈도우데스크탑쓰는맥북빌런
152 23:24
4

로그 수냉 보고있었는데 싸게올라왔길래 바로지름 16

퀘이사존 week95
112 23:12
4

아아아아아아으 안돼여요요용 6

퀘이사존 응애나아기시리우스
92 23:01
3

??? : 관공, 어찌하여 머리만 오셨소? 5

퀘이사존 라이덴에이
157 22:58
2

알리 탐방하면서 느끼는것... 6

퀘이사존 RoadWarriors
138 22:49
7

곧있으면 행성이주네요.... 13

퀘이사존 티날
85 22:39
6

25일 남았습니다.... 16

퀘이사존 티날
131 22:28
8

12세대 어떻게 할지 결심했습니다 15

퀘이사존 올금
193 22:27
9

흡연을 시작했습니다 11

퀘이사존 Project-HC
243 22:22
8

흡연충은 못말려 14

퀘이사존 pocoloco
179 22:22
3

흑우는 오늘도 귀가 펄럭펄럭 9

퀘이사존 메론민트
91 22:20
8

강화유리 붙이기 넘 어려워요. 22

퀘이사존 선인장
164 22:16
5

포인트 파밍글 자제 결과 양산화 됨. 12

퀘이사존 퍼스트빌라
251 22:01
9

내일 택배로 고기러쉬가~ 27

퀘이사존 RoadWarriors
153 22:01
5

오늘도 출석하셨나요? 10

퀘이사존 출첵봇
51 21:53
4

[날씨] 내일도 낮동안 온화..수도권 공기 다소 탁해 4

퀘이사존 타락천사
53 21:45
3

나스 베이가 꽉차니 불편하네요... 5

퀘이사존 캔따개냥멍집사
133 21:44
6

소소하게 마우스 질렀습니다 6

퀘이사존 b.k
95 21:43
4

팬 청소하면서 하는 짓 5

퀘이사존 user_255254161
129 21:41
3

콘서트 보러 다니던 시절이 그립네요... 7

퀘이사존 おもちかえり
85 21:38
12

다이소에서 짝퉁 G102를 사 보았습니다. 19

퀘이사존 ARM쿡
344 21:32

신고하기

신고대상


신고사유

투표 참여자 보기